상단여백
HOME 자닮연재 산야초 이야기
[충기피식물 88] 땅빈대(지금초)땅빈대, 애기땅빈대, 큰땅빈대 등을 ‘땅에 펼쳐진 비단 같은 풀’이란 뜻의 지금초(地錦草)라고 하여 약용한다. 열을 제거하고 해독하며 혈액순환을 촉진시키고 지혈하며 습을 거두고 통유(通乳)한다

땅빈대(Euphorbia humifusa Willd.)는 대극과 대극속의 한해살이풀로 밭이나 빈터, 들판의 길가에 흔히 자란다. 줄기는 지면을 따라 사방으로 퍼져 자라며 붉은색이 돈다. 잎은 마주나며 줄기를 따라 수평으로 퍼져 난다. 타원형으로 양 끝이 둥글지만 밑부분은 한쪽이 좁고 가장자리에 잔 톱니가 있다. 잎자루는 아주 짧고 선형의 턱잎은 보통 3개로 깊게 갈라진다.

 

 

www.jadam.kr 2012-09-11 [ 유걸 ]
대극과의 한해살이풀로 밭이나 빈터, 들판의 길가에 흔히 자란다

 

8∼9월에 잎겨드랑이에서 술잔처럼 생긴 연한 홍색의 총포 속에 여러 개의 수꽃과 가운데에 암꽃 한 개가 같이 자란다. 수꽃에는 수술이 1개이고, 암꽃은 암술대가 3개이고 2개로 갈라져 있다. 열매는 삭과(殼果)로 달걀 모양이며 3개의 능선이 있고, 3개로 갈라진다. 유사한 것으로 북아메리카 원산의 큰땅빈대와 애기땅빈대가 있다. 큰땅빈대(E. maculata)는 원줄기가 비스듬히 서고, 애기땅빈대(E. supina)는 줄기와 열매에 털이 있으며 잎에 붉은 반점이 있다.

 

 

www.jadam.kr 2012-09-11 [ 유걸 ]
잎은 마주나며 줄기를 따라 수평으로 퍼져 난다

 

재배 방법
한해살이풀로 따뜻하고 습윤한 기후에서 잘 자란다. 배수가 잘되는 모래 또는 사질양토가 좋다. 번식은 씨앗으로 한다. 3~4월에 모래 또는 거름과 섞은 씨앗을 30cm 간격으로 줄을 지어 파종한다. 모종이 어느 정도 자라면 김매기를 해주고 덧거름을 준다. 단독으로 재배해도 되고 옥수수 등의 농작물 사이에 심어도 좋다.

 

 

www.jadam.kr 2012-09-11 [ 유걸 ]
8∼9월에 잎겨드랑이에서 수꽃 여러 개와 암꽃 한 개가 같이 자란다

 

약성 및 활용
한방에서는 땅빈대, 애기땅빈대, 큰땅빈대 등을 ‘땅에 펼쳐진 비단 같은 풀’이란 뜻의 지금초(地錦草)라고 하여 약용한다. 꽃이 피는 여름철에 채취하여 뿌리를 제거하고 햇볕에 말린다. 잎이나 줄기를 자르면 흰 즙이 나온다.

 

전초에 flavonoid(quercetin 등), 몰식자산(gallic acid), myoinositol과 triterpenoids로서 isomotiol 성분이, 그리고 잎에는 tannin(12.89%) 성분이 함유되어 있다.

 

「중약대사전」에 의하면, “맛은 쓰고 성질은 평하다. 열을 제거하고 해독하며 혈액순환을 촉진시키고 지혈하며 습을 거두고 통유(通乳)한다. 세균성 하리(下痢:설사), 장염, 해수(咳嗽:기침) 시 출혈, 혈변, 붕루(崩漏:월경 기간이 아닌 데도 피가 대량으로 혹은 지속적으로 나오는 증상), 외상출혈, 습열에 의한 황달, 유즙불통(乳汁不通), 옹종정창, 타박상에 의한 종통을 치료한다. 3~6g을 달여 마시거나 가루로 복용하거나 외용제로 짓찧어서 붙인다.

 

 

www.jadam.kr 2012-09-11 [ 유걸 ]
애기땅빈대는 줄기와 열매에 털, 잎에 붉은 반점이 있다

 

생즙 또는 달이거나 알코올에 우려낸 물은 병원성 구균과 간균에 대하여 뚜렷한 항균작용이 있다. 알코올로 반복해서 추출한 지금소(地錦素)는 항균력이 더욱 강하다. 황색포도상구균, 초록색연쇄상구균, 용혈성연쇄상구균, 폐렴쌍구균, 대장균, 장티푸스균, 이질균 등에 대하여 0.002~0.63mg/ml 농도에서 항균작용을 나타냈고, 0.005~1.25mg/ml에서는 살균작용이 있다.”

 

땅빈대의 이런 항균, 살균 효과를 친환경농업에서 천연농약으로 이용할 수 있다. 생즙을 내거나 물에 달이거나 알코올로 우려내어 활용한다.

 

유걸 기자, 다른기사보기기사등록일시 : 2012.09.11 15:51

<저작권자 © 자닮,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야초

icon관련키워드기사
  • 광대나물 - 산야초 즐기기108
  • 꽃다지 -산야초 즐기기107
  • 구기자 - 산야초 즐기기106
  • 쇠무릎(우슬) - 산야초 즐기기105
  • 인삼 - 산야초 즐기기104
  • 세발나물(갯개미자리) - 산야초 즐기기103
  • 백하수오(큰조롱) - 산야초 즐기기102
  • 도꼬마리 - 산야초 즐기기101
  • 모과 - 산야초 즐기기100
  • 청미래덩굴 - 산야초 즐기기99
  • 석류 - 산야초 즐기기98
  • 천마 - 산야초 즐기기97
  • 하수오 - 산야초 즐기기96
  • 한련초 - 산야초 즐기기95
  • 삽주 - 산야초 즐기기94
  • 함초(퉁퉁마디) - 산야초 즐기기92
  • 참나리 - 산야초 즐기기91
  • 사상자 - 산야초 즐기기90
  • 메꽃 - 산야초 즐기기89
  • 초롱꽃 - 산야초 즐기기88
  • 일월비비추 - 산야초 즐기기87
  • 제비꽃 - 산야초 즐기기86
  • 짚신나물 - 산야초 즐기기85
  • 고들빼기 - 산야초 즐기기84
  • 돌미나리 - 산야초 즐기기83
  • 쑥 - 산야초 즐기기82
  • 둥굴레 - 산야초 즐기기81
  • 잔대 - 산야초 즐기기80
  • 천문동 - 산야초 즐기기79
  • 석창포 - 산야초 즐기기78
  • 하늘타리 - 산야초 즐기기77
  • 와송(바위솔) - 산야초 즐기기75
  • 토란 - 산야초 즐기기74
  • 여주 - 산야초 즐기기73
  • 칡 - 산야초 즐기기72
  • 산초 - 산야초 즐기기71
  • 닭의장풀 - 산야초 즐기기70
  • 왕고들빼기-산야초 즐기기69
  • 소엽(차즈기) - 산야초 즐기기68
  • 엉겅퀴 - 산야초 즐기기65
  • 돌나물 - 산야초 즐기기64
  • 씀바귀 - 산야초 즐기기63
  • 달래 - 산야초 즐기기62
  • 머위 - 산야초 즐기기61
  • 곰보배추 - 산야초 즐기기60
  • 별꽃 - 산야초 즐기기59
  • 도라지 - 산야초 즐기기58
  • 지황(地黃) - 산야초 즐기기57
  • 헛개나무 - 산야초 즐기기56
  • 갓 - 산야초 즐기기55
  • 마가목 - 산야초 즐기기54
  • 더덕 - 산야초 즐기기53
  • 감국 - 산야초 즐기기52
  • 모시풀 - 산야초 즐기기51
  • 양하(양애) - 산야초 즐기기50
  • [충기피식물 124] 쪽
  • 오미자 - 산야초 즐기기49
  • 배초향(방아) - 산야초 즐기기48
  • 가지 - 산야초 즐기기47
  • [충기피식물 123] 머귀나무
  • 복분자딸기 - 산야초 즐기기46
  • 수리취 - 산야초 즐기기45
  • 벌깨덩굴 - 산야초 즐기기44
  • [충기피식물 122] 짚신나물
  • 참당귀 - 산야초 즐기기43
  • 지칭개 - 산야초 즐기기42
  • 전호 - 산야초 즐기기41
  • [충기피식물 121] 딱지꽃(위릉채)
  • 겨우살이 - 산야초 즐기기40
  • 우엉 - 산야초 즐기기39
  • 독활(땅두릅) - 산야초 즐기기38
  • [충기피식물 120] 자금우
  • 순비기나무 - 산야초 즐기기37
  • 산사나무 - 산야초 즐기기36
  • [충기피식물 119] 노박덩굴
  • 마 - 산야초 즐기기35
  • 광나무 - 산야초 즐기기34
  • [충기피식물 118] 개똥쑥
  • 바디나물 - 산야초 즐기기33
  • 새삼/실새삼 - 산야초 즐기기32
  • [충기피식물 117] 백선(白鮮)
  • 누리장나무 - 산야초 즐기기31
  • 붉나무 - 산야초 즐기기30
  • [충기피식물 116] 로즈제라늄(구문초)
  • 번행초 - 산야초 즐기기29
  • 연꽃 - 산야초 즐기기28
  • [충기피식물 115] 상산(常山)
  • 곰취/곤달비 - 산야초 즐기기27
  • 석이버섯 - 산야초 즐기기26
  • 어수리 - 산야초 즐기기25
  • 파드득나물 - 산야초 즐기기24
  • [충기피식물 114] 황칠나무
  • 음나무 - 산야초 즐기기23
  • 참죽나무 - 산야초 즐기기22
  • [충기피식물 113] 유칼립투스
  • 원추리 - 산야초 즐기기21
  • 산마늘 - 산야초 즐기기20
  • [충기피식물 112] 인동덩굴
  • 냉이 - 산야초 즐기기19
  • [충기피식물 111] 만병초
  • [키워드 기사 전체 목록]
    기사 댓글과 답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