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자닮 사람들 홈 > 자닮 소개 > 자닮 사람들
조영상

자닮 대표와 천연농약연구소장을 맡고 있다. 
1991년부터 자닮과 함께 하고 있다. 
채대홍

자닮 정책 고문을 맡고 있다. 
1991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주선화

자닮 기획관리실장과 번역과 디자인을 맡고 있다. 
1992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이원경

자닮 연구원과 사무국장을 맡고 있다. 
1999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김명숙

자닮 농자재 물류를 맡고 있다.
2003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이경희

자닮 연구원과 영상편집국장을 맡고 있다. 
2005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유걸

자닮 산야초 전문연구원을 맡고 있다. 
2006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최종수 

자닮 버섯 전문연구원을 맡고 있다. 
2007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이상희

자닮 연구원과 몰관리를 맡고 있다. 
2009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유문철

유기농업인으로 연구원과 기자를 맡고 있다. 
2015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김경호

유기농업인으로 연구원과 기자를 맡고 있다. 
2015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윤승서

연구원과 번역과 기자를 맡고 있다.  
2015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조성우

자닮 전자출판과 번역과 기자를 맡고 있다. 
2015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박덕기

자닮 곤충 전문연구원을 맡고 있다. 
2016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조선영

해외사업부와 연구원과 번역, 기자를 맡고 있다. 
2016년부터 자닮과 함께하고 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