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닮연재 산야초 이야기
헛개나무 - 산야초 즐기기잎과 열매를 설탕과 버무려 효소를 담가두었다가 숙취해소 음료로 이용하면 좋다. 잔가지나 열매를 달여 차처럼 마시거나 각종 요리에 활용해도 된다. 기와 혈의 순환을 촉진시켜 풍습으로 인한 관절통과 근육통을 다스린다. 또한 주독(酒毒)을 풀어주는 효능이 있다

헛개나무(Hovenia dulcis)는 갈매나무과의 큰키나무로 전국에 드물게 분포한다. 높이 15m까지 자라며 주로 계곡가 볕이 드는 곳에서 자란다. 수령이 오래될수록 수피는 회갈색으로 불규칙하게 갈라지며 어린 가지는 붉은색을 띤다. 잎은 넓은난형으로 잎맥이 뚜렷하고 가장자리에는 둔한 톱니가 있으며 안으로 말린다.

갈매나무과의 큰키나무로 전국에 드물게 분포하나 요즘에는 재배를 많이 한다

6~7월에 흰색 꽃이 잎겨드랑이와 가지 끝에 취산꽃차례로 달린다. 꽃받침과 꽃잎은 각각 5개이고 암술대는 3개로 갈라진다. 9~10월에 열매가 다갈색으로 익는다. 굵게 T자 모양으로 울퉁불퉁해진 열매줄기(果莖)에 콩알만한 열매들이 장식처럼 달리며, 열매 안에는 3개의 씨앗이 들어 있다.

6~7월에 흰색 꽃이 잎겨드랑이와 가지 끝에 달리며, 9~10월에 열매가 다갈색으로 익는다

어린잎을 데쳐 쌈으로 먹거나 장아찌를 담가 먹는다. 성숙한 잎은 덖어 차로 마신다. 잎과 열매를 설탕과 버무려 효소를 담가두었다가 숙취해소 음료로 이용하면 좋다. 울퉁불퉁한 열매줄기는 단맛이 있어 생으로 먹거나 술에 담가 우려 마셔도 된다. 잔가지나 열매를 달여 차처럼 마시거나 각종 요리에 활용해도 좋다.

잎과 잔가지, 열매 등을 약재 및 식재로 이용한다

뿌리를 지구근(枳椇根), 줄기껍질을 지구목피(枳椇木皮), 잎을 지구엽(枳椇葉)이라 하여 약용한다. 뿌리와 줄기껍질은 가을에서 겨울에, 잎은 봄에서 여름에 걸쳐 채취하며 햇볕에 말려서 쓴다. 기와 혈의 순환을 촉진시켜 풍습으로 인한 관절통과 근육통을 다스린다. 또한 구토를 멎게 하며, 주독(酒毒)을 풀어주는 효능이 있다.

어린잎은 쌈이나 장아찌를 담가 먹고,. 성숙한 잎은 덖어 차로 마신다

열매는 지구자(枳椇子)라 한다. 붙어 있는 열매줄기를 같이 이용한다. 10~11월에 열매가 성숙하였을 때 채취하여 햇볕에 말려서 쓴다. 은은한 향과 단맛이 있다. 여기에는 다량의 글루코스(glucose, 일명 포도당이라 함)와 말린산칼슘 (calcium malate)이 함유되어 있다. 맛은 달고 시며 성질은 평하다.

잔가지나 열매를 달여 차처럼 마셔도 좋다

[중약대사전]에서는 지구자(枳椇子)에 대해서, “갈증을 해소하고 번조를 제거하며 오장을 촉촉하게 하여 대소변이 잘 나오도록 한다. 모든 반신불수와 풍습으로 인한 마비를 치료하며, 주독(酒毒)을 제거한다. 술에 담가 복용하면 근육과 힘줄을 풀어주며 경맥을 잘 통하게 한다. 또한 중초를 보하고 원기를 북돋는 효능이 있다. 하루 11~19g을 달여 복용하거나 혹은 술에 담그거나 가루내서 먹는다. 다만 비위가 허약한 사람은 복용하지 않는다.” 고 기록하고 있다.

잔가지나 열매를 넣고 고기를 삶거나 달인물을 각종 요리에 활용해도 좋다.

번식은 꺾꽂이나 씨앗으로 한다. 봄에 일년생 가지를 잘라 꺾꽂이해도 되고, 대량으로 재배하고자 할 경우에는 씨앗을 저온저장했다가 이듬해 봄에 파종한다.

[헛개나무 즐기는 법]
1. 어린잎을 데쳐 쌈으로 먹거나 장아찌를 담그거나 덖어 차로 마신다.
2. 잎과 열매를 설탕과 버무려 효소를 담근다.
3. 열매줄기는 생으로 먹거나 술에 담가 우려 마신다.
4. 잔가지나 열매를 달여 차처럼 마시거나 각종 요리에 활용한다.
 

유걸 기자, 다른기사보기기사등록일시 : 2019.11.17 16:51

<저작권자 © 자닮,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헛개나무#헛개나무차#헛개차#헛개나무족발#헛개나무감자탕#헛개잎차#헛개효소#지구엽(枳椇葉)#지구자(枳椇子)

icon관련키워드기사
[키워드 기사 전체 목록]
기사 댓글과 답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