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현장 유기농업
미니 수문으로 물관리가 엄청 편해졌어요전남 순천, 현영수, 품목:수도작, 면적:2만평 경력:유기농 24년
 용수로마다 반짝이는 스테인리스 재질의 미니 수문이 하나씩 달려있다. 3단계로 물 높이를 조절할 수 있는 구멍이 있고 스테인리스 재질이라 물속에 있어도 녹이 슬지 않는다. 별량면 주민자치회의 대표이신 현영수님께서 주민숙원사업으로 적극적으로 밀어붙여 만들어 낸 사업이라고 한다. 행정관청에서는 한국농어촌공사 관할이라고 미루고 농어촌공사에서는 예산이 없다고 난색을 보였는데 다행히 농어촌공사에 배정된 국비 지원사업의 일부를 따내 벌교 들녘 곳곳에 미니 수문을 설치했다.
 
 특허받은 수문이라 설치비를 제외한 수문값만 30여만 원 된다는데 어쨌든 물관리 하나만큼은 아주 편하게 할 수 있다. 물관리가 잘되니 논에 우렁이만 넣어 놓으면 잡초관리도 한결 쉬워진다. 이러저러한 친환경 지원사업이라든가 농협 자체 사업이 많은데 농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이런 수문 설치사업 한번 해보시라고 권하고 싶다.
 
- 동영상 보기( 7분 ) 
 
일반화질
고화질

김경호 기자, 다른기사보기기사등록일시 : 2020.06.18 08:16

<저작권자 © 자닮,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순천#현영수#벼

icon관련키워드기사 [키워드 기사 전체 목록]
기사 댓글과 답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