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현장 유기농업
딸기농사 결산 2 - 다양한 응애 퇴치 방법 실험 결과충남 부여 주복희, 조명수 품목 : 딸기 면적 : 하우스 1,400평 경력 : 유기농 11년차
 응애가 심한 곳에 검은 비닐을 찢고 관주호스를 드러나게 해서 물이 차오르게 한다. 그리고 딸기묘위에 하얀 비닐을 덮어 물이 다른 곳으로 퍼지지 않고 흠뻑 적셔지게 조치한 결과 (지난 기사 참조) 새잎이 파랗게 올라와 있었다. 보름 정도 비닐을 덮어놓았다고 하는데 다른 곳과 비교해보면 차이가 확연하다.
 
 응애 발생 초기에 이 방법을 사용했다면 새 꽃대에서도 수확을 할 수 있었을 텐데 늦게 시도하는 바람에 올해는 새 꽃대에서 딸기 수확을 하지 못했다. 하지만, 이 방법이 효과가 있다는 것은 충분히 확인할 수 있었다.
 
 천적을 이용한 응애 퇴치법으로 이리응애 키우기는 별로 신통치 않았고, 3월 이후 온도가 높아지고 응애가 퍼지기 시작하면 엽면살포 등 방제가 잘 통하지 않는다. 대신 딸기 수확 직후에 20~30분 정도 스프링클러로 물을 뿌려주면 하우스 온도도 잡아주고 습도를 높여서 응애 확산방지에 도움이 된다. 물을 너무 많이 뿌려주면 딸기 당도가 떨어지기 때문에 20~30분 정도 뿌려주는 게 적당하다.

관련기사 보기: https://bit.ly/2kkZIV9

- 동영상 보기 (6분)
일반화질
고화질

김경호 기자, 다른기사보기기사등록일시 : 2018.05.24 10:46

<저작권자 © 자닮,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여#주복희#딸기

icon관련키워드기사 [키워드 기사 전체 목록]
기사 댓글과 답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