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현장 유기농업
고온기, 칼슘 엽면시비와 목초액-패화석 초산칼슘이 좋아포항 박규원 품목: 사과, 면적: 2만평, 경력 : 사과 8년, 자닮 초저비용 5년 (유기전환기 무농약 인증 3년차)
올해도 어김없이 날씨 변동에 농민들이 신음하고 있다. 기후변화와 지구온난화 영향이 농민들에게 직격탄을 날리고 있는 상황이다. 봄 냉해에 이어 유례없는 폭염과 가뭄에 과수농가들이 망연자실하고 있다. 포항 죽장면 박규원 농민이 기르고 있는 사과나무는 사정이 좀 다르다. 잎이 싱싱하고 빳빳하며 과일도 일소 피해 없이 상태가 양호하다. 이유를 알아보았다.
 
"우선 나무가 건강해야 더위도 잘 견딥니다. 지난 8년 동안 수체 관리가 잘 된 편이라 도장지도 별로 없어요. 고온기에는 칼슘 엽면시비가 중요합니다. 뿌리로 흡수가 잘 안되기 때문이죠. 목초액과 패화석으로 직접 만들어 쓰는 초산 칼슘이 엽면 살포시 흡수력이 좋아요. 목초액 한 말에 패화석 4Kg를 녹여서 1백배액 (500리터에 5리터) 정도 희석해서 6~7월에 석회보르도액과 교차 살포하면 효과가 좋아요."
 
국내 최대 규모인 2만평 농장에서 유기농 사과, 그것도 봉지 씌우지 않는 유기농 사과를 재배하고 있는 박규원님은 올해 사과 농사도 스스로 세운 목표에 한참 못미쳐 속이 상하다. 수형관리와 방제에서는 어디에 내놔도 손색이 없다고 자부하지만 기상 이상에 따른 피해를 피해가지는 못하기 때문이다. 올해 4월초 냉해로 인한 수정 불량 피해가 상당한 편이다. 예상 착과량에 비해 절반 정도라고 보고 있다. 박규원님은 착과된 사과를 가을까지 잘 길러내기 위해 초산칼슘으로 고온기 칼슘 공급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 동영상 보기 (6분) 

일반화질
고화질

유문철 기자, 다른기사보기기사등록일시 : 2018.08.16 11:01

<저작권자 © 자닮,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규원#사과

icon관련키워드기사
  • 긴 가뭄에 뒤이은 늦장마, 초산칼슘으로 열과 방지
  • 9월 후지 사과 질소 차단과 착색, 목초액/포도당/황산가리 사용법
  • 봄 냉해 피해로 유기농 후지 작황 평년 대비 50~60% 불과해
  • 돼지감자 천연농약, 5백평 일궈 나눠 쓴다
  • 폭염기 일소피해, 자가제조 4-12식 석회보르도액으로 해결
  • 시나노골드 사과, 도시 소비자들에게 인기 만점
  • 일시 사과 적화, 인건비 절감과 고품질 사과 생산에 필수
  • 사과 적심작업, 좋은 꽃눈을 부른다
  • 2018년 상반기 유기농 사과 방제력
  • 자닮유황 사과꽃 적화법, 만개 48시간 후 이틀 간격 2-3-3 연속 살포
  • 친환경 학교급식, 농산물 외관 기준 완화와 GAP 인증제도 혁파 시급
  • 2018년 유기농 명품 사과 재배 포인트, 확실한 예방적 방제
  • 농장주가 직접 하는 사과나무 전정 2, 하단부·상단부 전정법
  • 농장주가 직접 하는 사과나무 전정 1, 전정의 기본원리
  • 다들 봉투 씌워야 한다는데 씌운 농가 보면 실망스러워서
  • 병 발생 시 자닮오일 확 늘리고 하루에 두 번도
  • 자닮식에 석회보르도액 2번 추가로 방제 완성
  • SS기 노즐 0.75교체, 노즐 줄여 약량도 줄이고 방제 효과 높여
  • 2만 평 사과재배, 적화는 자닮유황으로
  • 박규원의 무농약 사과재배 핵심기술
  • 캔터키 블루 그래스, 과수원 초생재배용으로 알맞다
  • 미네랄이 풍부한 오묘한 사과맛, 바닷물과 천일염을 쓰자
  • 사과나무 수형과 수세 관리, 휴면기 전까지 도장지를 솎아내자
  • 유기농 사과 수확기 병해충 방제법
  • 새 방조망 대신 낚시대와 재봉실로 새 피해 막는다
  • 자닮오일, 유과기 때 동록과 신초 약해 없다
  • "자닮이 있었기에 유기농 사과가 가능했다"
  • 사과원 갱신과 품종 전환, 공백 없는 100년 가는 사과밭 접목 갱신법
  • 부란병은 전정도구 소독으로 청태는 자닮식 동계방제로
  • 베르사이유 궁전 정원수 같은 왜화재배 수형관리, 시비와 전정
  • 유기농 사과, 석회보르도액도 필요없는 그 날을 위해 도전한다
  • 0.75미리 분무노즐 활용, 고압력 미세 살포로 방제가 높이고 약량 줄여
  • [키워드 기사 전체 목록]
    기사 댓글과 답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