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닮강좌 유기농 자재만들기
토착미생물 배양액, 관수 노하우충북제천 반병찬님, 품목 : 오미자 1500평, 노지고추 300평, 하우스 고추 150평, 백수오 2천평 경력 4년 (초저비용 1년)

www.jadam.kr 2015-06-13 [ 자연을닮은사람들 ]
직접 설계해 설치한 관수시설을 이용해 고추, 오미자에 토착미생물과 액비를 관주한다

충북 제천 두학동에서 아버님이 물려주신 밭 4천평을 경작하는 반병찬님은 올해 귀농 4년차다. 40대 후반에 고향마을로 귀농해서 오미자 농사 200평부터 시작해 지금은 오미자 1500평, 고추 450평, 백수오 2천평 등 5천평까지 늘어났다. 두학동 4천평 농장에는 오미자와 고추농사를 지으며 관정을 파고 관수시설을 직접 설치했다.

www.jadam.kr 2015-06-13 [ 자연을닮은사람들 ]
5톤 물통과 관정을 연결하고 오미자, 고추밭으로 관수시설을 직접 연구해 설치했다

관수설비에 대해 전혀 모르고 오미자밭과 노지고추밭, 하우스고추밭에 필요할 때마다 물과 액비를 공급할 방법을 연구하고 설치하느라 머리에 쥐가 날 정도였다. 힘들지만 스스로 연구하여 설치하고 마침내 잘 작동하니 성취감과 보람을 느낀다.

www.jadam.kr 2015-06-13 [ 자연을닮은사람들 ]
토착미생물과 각종 액비를 관수시설을 통해 각 포장으로 공급하며 올해 농사에 혁신을 이루고 있다.

올해는 봄부터 토착미생물을 배양해 각 포장에 주기적으로 공급하고 있다. 여러가지 액비도 만들고 이웃의 자닮농법을 먼저 실천하고 있는 농가에서 불가사리 액비도 얻어다가 밭에 넣어주고 있다. 만들기도 쉽고 값도 저렴한 자닮식 토착미생물 배양과 액비 제조로 올해 농사에 새로운 활로를 찾고 있다. 아직 소득이 많지 않은데 자닮식으로 비용을 크게 절감하고 있기 때문이다.

www.jadam.kr 2015-06-13 [ 자연을닮은사람들 ]
500리터통에 감자 5개와 부엽토, 천일염 500g으로 토착미생물을 배양한다. 요즘은 날씨가 더워 하루면 배양이 된다

500리터 고무통에 감자 5개, 부엽토, 천일염을 넣는 토착미생물 배양은 시간 날 때마다 하고 있다. 봄에는 날씨 때문에 배양이 잘 되지 않아 돼지꼬리를 이용해 가열을 했다. 요즘은 날이 더워 하루면 배양이 잘 된다.

- 동영상 보기 (7분)

일반화질
고화질
후원전용 (1회 무료시청 가능)

유문철 기자, 다른기사보기기사등록일시 : 2015.06.16 12:49

<저작권자 © 자닮,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반병찬#오미자

icon관련키워드기사 [키워드 기사 전체 목록]
기사 댓글과 답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