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현장 유기축산
하절기 바닥관리 헛점을 보이지 마라!점점 더워지는 기후에 맞춰 여름 관리를 철저히 한다. (임실 김성두)

 

www.jadam.kr 2010-09-02 [ 조영상 ]
자연발효 톱밥돈사 사육기술의 완성을 선보이는 김성두님이다. 유기인증을 받고 규모있는 크기로 출하체계를 갖추고 있다. 이렇게 체계적인 시스템을 갖춘 농가는 전국에 몇 농가 없다.

 

축사안의 공기 온도를 낮추기 위해 선풍기를 사용하고 바닥온도 상승을 막기 위해 분뇨관리를 별도로 한다.

 

선풍기로 정체된 공기 순환
“작년부터 날씨가 더 무더운 것 같고 바람이 없을 때 너무 정체가 되니까 환풍기를 달아서 바람을 일으켜 축사 안 공기를 순환시켜 줍니다.”

 

 

www.jadam.kr 2010-09-02 [ 조영상 ]
구석에 있는 돼지 똥을 안쪽으로 섞지 않고 그대로 두었다가 밖으로 걷어낸다. 안쪽으로 똥을 던저 넣으면 발효가 시작되고 바닥이 고온화되어 돼지의 여름나기에 큰 문제가 생긴다.

 

 

www.jadam.kr 2010-09-06 [ 조영상 ]
초고온화되면서 축사의 지붕인 함석의 복사열로 인해서 축사가 고온화되는 경향이 자주 생긴다. 이 것을 방지하기 위해서 축사의 높이를 1m이상 더 높여야 했었다고 말한다.

 

여름철 돼지 똥 바닥에 넣지 말아야
“돼지 똥을 뒤집을 때 안으로 넣으면 안돼요. 열이 올라와서 돼지들한테 안 좋아요. 회원들한테 여름에는 절대 똥을 합치지 말라고 그래요. 바닥관리 할 때 포크레인으로 그쪽만 빼내는 거예요. 얘들이 열이 있으면 파지를 않아요. 열이 없으니까 파는 거예요.”

 

(내용중 일부 요약 : 이경희)

 

- 동영상 촬영 날짜 : 2010.8.24.

 

- 동영상 보기 (5분)

 

일반화질
고화질
후원전용 (1회 무료시청 가능)

 

 

조영상 기자, 다른기사보기기사등록일시 : 2010.09.02 17:10

<저작권자 © 자닮,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두#양돈

icon관련키워드기사 [키워드 기사 전체 목록]
기사 댓글과 답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