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현장 농업관련정보
재미있는 토종 종자 이름들전남 장흥 이영동 님. 남도토종종자연구회, 토종종자 150종.
토종 볍씨는 멧돼지나 조류에 먹히지 않기 위해 까락(털)이 길게 나 있다. 또한 땅에 떨어져서도 조류에게 발견돼, 먹히지 않기 위해, 검정 쌀이 아닌데도 어두운색을 띠고 있다. 토종 벼 종자를 시범포에 심어 새로운 종자가 생기고, 5년 동안 변이가 일어나지 않고 수확량과 맛이 좋고 안정되면 새로운 종자로 이름을 붙인다.
 
개의 발을 닮아 개발조라 불린다.
족제비찰벼, 멧돼지찰벼, 대추찰벼 등 새롭게 이름 붙인 종자만 15종류 정도 된다. 조 종류도 여럿 되는데 개발조, 북실조, 중조 등 생긴 모습에 따라 이름도 다양하다. 예전에 많이 먹었던 단수수는 녹즙기에 짜서 주면 요즘 아이들도 잘 먹는다.
 
예전에 줄기를 많이 먹었다던 단수수.
- 동영상 보기 (6분)
일반화질
고화질
 

김경호 기자, 다른기사보기기사등록일시 : 2017.01.03 12:30

<저작권자 © 자닮,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동#토종종자

icon관련키워드기사 [키워드 기사 전체 목록]
기사 댓글과 답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